사회뉴스7

김재련 "서지현 폭로 본질 흐려져선 안 돼"

등록 2018.02.03 19:14

[앵커]
앞서 전해드린대로 김재련 변호사는 '불필요한 정치적 논쟁'을 사퇴이유로 밝혔습니다. 김 변호사는 그러면서 "사안의 본질이 흐려져선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홍혜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지현 검사 측 법률대리인단은 김재련 변호사의 사퇴 소식을 전하면서 "(피해자 측의) 의도를 묻고 정치적 논쟁에 휘말리는 상황이 마음 아프다"며 "서 검사 역시 사건의 본질이 왜곡되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김 변호사는 서 검사건과 무관한 '경력' 문제를 들고 나와 공격 소재로 삼는 것에 곤혹스러워하고 있습니다.

김 변호사는 사퇴 의사를 밝힌 뒤 TV조선과 인터뷰에서 "문제의 초점이 흐려질 수 있어 사퇴하기로 했다"며 "서 검사의 폭로로 촉발된 이번 사안의 본질이 흐려져선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재련 / 전 서지현 측 변호사 (어제)
"서 검사가 문제제기를 한 본질은 성추행, 그로 인한 부당한 인사상 조치, 이런 부분에 대한 진상 촉구인데…."

법률대리인단은 또 서 검사를 향한 음해성 주장에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임은정 검사가 제기한 조희진 진상조사단장의 사퇴 요구에 대해선 "입장 정리가 안 됐다"며 말을 아꼈습니다.

TV조선 홍혜영입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