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전체

여수 주택에서 LP가스 폭발…집에 있던 모녀 2명 화상

등록 2018.06.06 16:10

오늘 아침 8시56분쯤 전남 여수시 돌산읍의 한 개인주택 다용도실에서 LP가스가 폭발했다. 이 사고로 집에 있던 77살 여성 이모씨와 딸 41살 전모씨가 1∼2도의 화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폭발의 여파로 주택 철제 출입문이 떨어져 나가고 유리창이 깨지기도 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