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ㆍ정당전체

조경태 "우리 국민이 먼저…가짜 난민들 돌려보내야"

등록 2018.12.15 15:09

수정 2018.12.15 15:11

조경태 '우리 국민이 먼저…가짜 난민들 돌려보내야'

자유한국당 조경태 의원 / 조선일보DB

제주출입국이 예멘 난민 신청자 85명 가운데 2명을 난민으로 인정한 데 대해 자유한국당 조경태 의원은 "가짜 난민들을 돌려보내야 한다"며 반발했다.

조경태 의원은 14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행 난민법은 난민 인정자와 인도적체류자에 대해 온갖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조 의원은 "우리 국민들도 정부지원의 사각지대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불법으로 찾아온 가짜 난민들을 왜 우리 국민들이 낸 세금으로 보살펴야 하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조 의원은 "지난 여름 71만 명이 넘는 국민이 청와대 국민청원을 통해 반대의 목소리를 높였지만 484명의 예멘인 난민 신청자 가운데 414명이 국내에 합법적으로 체류할 수 있도록 허가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난민이 늘어나면서 우리나라 재정에 부담이 증가할 것은 자명한 사실"이라며 "우리 정부가 부디 가짜 난민을 바라보는 온정의 눈길로 소외돼 있는 우리 국민을 살펴줄 것을 간곡하게 호소한다"고 말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
씨브라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