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ㆍ정당전체

홍영표 "한국당 복당 이학재, 정보위원장 사퇴해야"

등록 2018.12.19 10:33

수정 2018.12.19 10:35

홍영표 '한국당 복당 이학재, 정보위원장 사퇴해야'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조선일보DB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19일 최고위원회의에서 바른미래당을 탈당해 자유한국당에 복당한 이학재 의원의 국회 정보위원장직 사퇴를 촉구했다.

홍 원내대표는 "지난 여야 원구성 협상 과정에서 합의한 내용은 정보위원장을 바른미래당이 맡는다는 것이었다, 이게 여야의 합의 정신"이라며 "정보위원장은 바른미래당이 다시 맡는 것이 상식이고 순리"라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탈당 시 상임위원장을 사임한 선례가 없다는 이 의원의 주장에 대해서도 "진영 의원이 국회 안전행정위원장을 맡다가 탈당해 민주당에 입당하며 사임했고, 김종호 의원도 한나라당 탈당 당시 정보위원장직에서 스스로 물러났다"며 "이학재 의원은 최소한의 정치적 도의를 지키라"고 했다.

또 자유한국당 차원에서 이 의원이 위원장직을 스스로 사임하도록 분명한 입장을 취해야 한다고도 주장했다.

전날 이 의원이 국회에서 한국당 복당 회견을 한 직후, 바른미래당 당원 일부가 이 의원의 정보위원장직 사퇴를 요구하며 피켓시위를 벌이다 고성과 몸싸움이 빚어지기도 했다.

바른미래당 당원들은 이 자리에서 "자유한국당은 장물아비 정당이냐", "정보위원장 먹튀하려고 바른미래당 왔냐"고 소리치기도 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