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전체

현직 서울고등검찰청 검사 출근길 음주운전…'면허정지' 수준

등록 2019.01.23 19:11

서울고등검찰청 소속 현직 검사가 오늘(23일) 오전 출근길 음주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됐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오늘 오전 8시 30분 쯤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법 앞 도로에서 서울고등검찰청 소속 60살 A 검사를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A검사는 출근길에 다른 차량에 접촉 사고를 당했는데, 사고 처리 과정에서 가해 차량 운전자가 신고하면서 음주 사실이 적발됐습니다.

당시 A 검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95%로 '면허 정지' 수준이었다. 경찰은 A 검사를 귀가 조치했고, 추후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 김주영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