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네트워크뉴스

경기도, DMZ내 국제평화역 추진…"남북 통합 출입 관리" 제안

등록 2019.02.12 09:05

수정 2019.02.12 09:13

경기도가 비무장지대 안에 가칭 '남북 국제평화역' 설치를 추진합니다.

현재 경의선 철도를 이용해 북측으로 이동하려면, 남측 도라산역과 북측 판문역에서 총 2차례 정차해 출입 심사를 거쳐야 합니다.

이에 경기도는 철도로 남북을 오갈 때 남북에서 각각 거치는 출입 절차를 신설되는 남북 국제평화역에서 1차례만 거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경기도는 조만간 남북 국제평화역 설치안을 정부에 정식 제안할 예정입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