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ㆍ정당전체

홍영표 "한국당, 낡은 사고 고집말고 냉전 사슬에서 벗어나야"

등록 2019.02.21 10:53

수정 2019.02.21 11:21

홍영표 '한국당, 낡은 사고 고집말고 냉전 사슬에서 벗어나야'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이 정부의 남북 경협 제안에 대해 "북에 선물 보따리를 안겨주려 한다고 비판하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라고 했다.

홍 원내대표는 오늘 정책조정회의에서 "보수 정권 10년 동안 낡은 사고를 고집한 결과 한반도에 전쟁의 공포만 더 심화했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라며 "자유한국당과 보수진영은 이제 냉전의 사슬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말했다. 또 "한반도 평화를 앞당기는 노력에 동참은 못 할망정 재를 뿌리려는 행태를 반복해선 안 된다"고 덧붙였다.

홍 원내대표는 또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은 잘못됐다고 한 전직 총리 출신 당권 주자는 비난 여론이 빗발치자 탄핵에 세모로 답하려 했다는 식으로 말장난을 하고 있다"며 한국당 당권 주자인 황교안 후보를 겨냥해 비판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