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통일전체

김연철 통일부 장관 "평화로 남북 경협 증진시킬 것"

등록 2019.04.08 19:21

김연철 통일부 장관 '평화로 남북 경협 증진시킬 것'

김연철 통일부 장관 / 연합뉴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8일 취임사에서 "경제를 고리로 평화를 공고화하고 평화를 바탕으로 다시 경제적 협력을 증진시키는 선순환 구조를 정착시키고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서울 도렴동 정부서울청사 별관 2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평화의 가치가 국민들의 삶 속에서 살아 숨 쉴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면서 "남북관계의 변화로 인해 일상의 생활이 달라질 수 있다는 확신이 있어야 대북정책에 대한 국민적 합의도 넓어질 수 있다"고 했다.

또 "현시점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지난해 시작된 한반도 평화의 흐름을 되돌릴 수 없는 단계로 발전시키는 것"이라면서 "가다 서다를 반복했던 불행한 남북관계의 역사를 이제는 끝내야 한다"고 했다.

김 장관은 취임식 뒤 기자실을 방문한 자리에서 평화·경제 선순환 구조의 방향과 관련한 질문에 "평화정착을 해나가는 데 있어서 국민이 좀 더 체감할 수 있는 효과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고 그런 차원에서 해결해야 할 과제들도 적지 않다"고 답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