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ㆍ정당전체

김관영 "한국당, 패스트트랙 논의 함께해야…끝까지 설득"

등록 2019.05.02 14:06

수정 2019.05.02 14:26

김관영 '한국당, 패스트트랙 논의 함께해야…끝까지 설득'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2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연합뉴스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선거제 개편은 정치개혁의 신호탄이 될 것이고 경제개혁, 사회개혁으로까지 이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원내대표는 국회 원내정책회의에서 "신속처리안건에 오른 선거제 개편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 등은 촛불 시민이 요구한 개혁과제"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은 이제라도 진지한 태도로 개혁을 위한 논의에 함께하라"고 촉구했다.

또 "국회는 패스트트랙 지정 법안을 여야 합의로 처리할 수 있도록 협상에 임해야 한다"며 "바른미래당은 한국당이 국회로 돌아와 개혁 논의에 함께할 수 있도록 끝까지 설득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