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통일뉴스7

김정은 "3년 만에 핵 억제력 확보…첨단무기는 기적적 승리"

등록 2019.08.17 19:10

수정 2019.08.17 19:18

[앵커]
자 그런데 북한 김정은 위원장은 신무기 시험사격을 참관하면서 3년 만에 핵 억제력을 확보했고 첨단 무기는 기적적 승리라고 했습니다. 핵을 확실히 가졌다 이런말이나 다름없는데. 그렇다면 미북간에 협상은 어떻게 되는건지 관심이 쏠릴수 밖에 없습니다. 이부분은 리포트보시고 잠시 후 전문가와도 확인해 보겠습니다.

먼저 엄성섭 기자입니다.

 

[리포트]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3년 동안 핵 전쟁 억제력을 확보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조선중앙TV
"지난 3년 간 간고한 투쟁을 벌려 핵 전쟁 억제력을 자기 손에 틀어쥐던 그 기세, 그 본때대로…."

지난 2016년 9월 김정은이 혁명이라고 칭했던 대륙간탄도미사일 발사실험 이후, 장거리에서 단거리까지 핵 미사일 체계 완성을 강조한 것으로 보입니다.

김정봉 / 유원대 교수
"2016년도에 백두산 엔진이 개발돼서 그것을 활용해서 ICBM을 완성해서 미국의 북한에 대한 공격을 막을 수 있는 억제력이 생겼다는…."

핵 무력 완성을 강조한 것은 비핵화에 그만큼 값비싼 대가를 치러야 한다는 걸 시사한 것으로도 해석됩니다.

북한은 또 최근 8차례 단거리 발사체 실험을 통해 남한에 대한 공격력을 높였다는 점도 분명히 했습니다. 북한 내각 기관지인 민주조선은 "최근 군사적 위력을 만천하에 시위한 것은 미국과 남조선 당국에 대한 경고"라고 밝혔습니다.

TV조선 엄성섭입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
씨브라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