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전체

김진태 "묘비에 이름…며느리로 인정한 증거"

등록 2019.08.20 20:12

김진태 의원의 주장대로라면, 조국 후보자 부친의 묘비에 이혼한 지 4년이 지난 제수 조 모 씨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는 건데요?

- 김진태 "이혼하고 옛 시아버지 비석에 이름 새기나?"
- 조국 동생 "웅동학원 채권 내려놓겠다"
- 조국 동생 "채권은 기술신용보증 채무 갚는데 쓸 것"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