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ㆍ정당전체

이학재 "'조국 퇴진' 단식 농성 돌입"

등록 2019.09.15 16:37

자유한국당 이학재 의원이 15일 조국 법무부 장관의 퇴진과 문재인 대통령 사과를 요구하는 단식 농성에 돌입한다.

이 의원은 입장문을 배포하고, "어떻게 피의자 조국을 법무부 장관에 임명할 수 있느냐"며 "문 대통령과 집권 세력은 자기 편이면 뭘 해도 괜찮다는 아집과 오만에 사로잡혀 있고, 국민을 무시하고 우습게 보고 있다"고 했다.

이 의원은 "우리가 조국과 문재인 정권의 폭주를 막지 못하면 대한민국은 법치 국가가 아닌 '친문(친문재인) 패권'이 판치는 나라가 되는 것"이라며 "또한 대한민국 국민은 개, 돼지로 전락하는 것이 된다"고 했다.

단식농성 장소는 한국당의 '조국 사퇴 천만인 서명운동' 본부가 차려질 서울 광화문 광장이나 국회가 될 예정이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