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뉴스7

[날씨] 태풍, 일요일 '최대 고비'…월요일까지 강한 비바람

등록 2019.09.21 19:45

수정 2019.09.21 19:56

17호 태풍 '타파'가 한반도에 점차 가까워지고 있습니다.

오늘 자정무렵에는 제주 인근 동쪽 해상에 최근접하겠고, 이후 내일은 부산과 가까운 동해상을 지나겠습니다.

내일이 고비가 될거라는 의미이기도 한데요, 비바람이 점차 강해지기 시작해 월요일 오전까지 전국에 비가 이어지겠습니다.

태풍과 강풍특보도 더 많은 지역으로 확대될텐데요, 특히 제주와 남해안, 동해안 지역에서는 월요일까지 400mm가 넘는 매우 많은 양의 비가 집중되겠습니다.

수확 철 농작물 관리, 침수 피해, 또 교통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해상 날씨도 비상입니다. 전 해상에 풍랑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파고가 최고 10m까지 거세게 일겠습니다.

태풍 때문에 기온은 좀 더 떨어질텐데요, 내일 서울이 19도에 머물면서 한낮에도 제법 서늘하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