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통일전체

김연철 "北 금강산 시설 철거 통보, 관광 재개 촉구 의도"

등록 2019.11.05 18:46

김연철 '北 금강산 시설 철거 통보, 관광 재개 촉구 의도'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30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현안보고를 하고 있다. / 연합뉴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5일 북한의 금강산 관광 시설 철거 통보에 대해 "자력으로 금강산 관광 재개를 준비하겠다는 의지를 밝히면서 대외적으로는 금강산 관광 재개를 촉구하는 의도로 분석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현대아산 등 사업자와 면밀하게 협의를 계속하고 있으나 금강산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아무래도 (북한과) 대면 협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앞서 통일부가 '달라진 환경을 검토하면서 금강산 관광의 창의적 해법을 마련하겠다'고 한 데 대해 김 장관은 "각각의 공간에서 지금 할 수 있는 일과 중장기적인 부분들을 사업자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 신준명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