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안보전체

김현종, 스틸웰 美 차관보 만나 '지소미아' 70분 논의

등록 2019.11.06 18:45

김현종, 스틸웰 美 차관보 만나 '지소미아' 70분 논의

김현종 청와대 안보실 2차장(왼쪽)과 스틸웰 미 국무부 통아태차관보 / 연합뉴스

김현종 청와대 안보실 2차장이 스틸웰 미 국무부 통아태차관보와 에이브럼스 주한미군사령관을 각각 만난 것으로 6일 알려졌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 자료를 통해 "김 차장이 이날 오전과 오후 각각 두 사람을 만났다"라며 "예정된 시간을 넘겨 70여 분간 씩 면담했다"고 전했다.

고 대변인은 "김 차장은 이 면담에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과 방위비 분담 협상 등 한미 양국 동맹 현안에 대해 구체적이고, 건설적·미래지향적 협의를 가졌다"고 했다.

김 차장은 현안에 대한 우리 입장을 상세히 설명했고, 스틸웰 차관보와 이에브럼스 사령관은 한미 동맹이 동북아 안보에 있어 핵심축임을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양측은 향후 협의를 계속 진행해 나가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지소미아 종료 문제에 대해 "한국 정부의 입장은 (기존과) 동일하다"고 언급했다.

"한국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를 결정할 수밖에 없었던 것은 안보상 신뢰할 수 없다는 이유로 일본이 수출규제를 했기 때문"이라며 "이런 상황은 달라지지 않았다"고 했다.

일본의 전향적 자세 전환이 있지 않는 한 지소미아 종료 결정이 번복될 수 없다는 취지인 것으로 읽힌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