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뉴스7

'김연경 빠진' 여자배구, 대만 꺾고 결승 진출

등록 2020.01.11 19:43

[앵커]
여자배구 대표팀이 도쿄 올림픽 본선 진출을 위한 예선전에서 대만을 꺾고, 결승에 올랐습니다. 스포츠부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박상준 기자, 이기긴 했습니다만, 경기를 앞두고 대표팀 상황이 좋지만은 않았다면서요?

[리포트]
네, 대만전을 앞두고 우리 대표팀에 악재가 전해졌는데요. 복근 부상 중인 주장 김연경이 선발 명단에서 제외됐습니다.

대신 서브 1위를 달리고 있는 강소휘가 이재영과 레프트로 호흡을 맞췄습니다.

하지만 대표팀의 출발은 좋지 못했습니다. 장기였던 우리 서브가 사라지고, 대만 서브에 속수무책으로 흔들렸습니다. 상대의 끈끈한 수비에 당황한 나머지, 첫 세트를 허무하게 내줬습니다.

하지만 우리 선수들 2세트부터는 달라졌습니다. 양효진의 행운의 서브 에이스로 6-6 동점을 만들었고, 강소휘와 김희진의 연타, 김수지의 블로킹과 이동 공격 등을 묶어 연속 11득점에 성공했습니다. 김희진과 강소휘의 서브 에이스까지 터지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려놨습니다.

3세트 흐름도 다르지 않았습니다. 초반부터 리드를 지킨 우리 대표팀은, 강한 서브와 타점 높은 블로킹으로 승기를 잡았습니다.

4세트에서 양효진과 이재영의 활약을 더한 대표팀은 대만을 세트스코어 3-1로 제압했습니다. 김희진이 18점으로 최다 득점을 올렸습니다.

결승 진출에 성공한 우리 대표팀은 내일 저녁, 태국과 올림픽 티켓을 놓고 다툽니다.

지금까지 스포츠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