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전체

내리막길 달리던 레미콘 트럭 교각 들이받아…60대 운전자 숨져

등록 2020.01.14 15:09

오늘(14일) 오전 11시쯤 부산 사상구의 한 교차로 근처 내리막길에서 레미콘 트럭이 교각을 들이받아 운전자 62살 A씨가 숨졌다.

경찰 조사 결과 사고 레미콘 트럭은 백양터널에서 신모라교차로 방향으로 내리막길을 달리다 알 수 없는 이유로 교각벽면을 정면충돌했다.

경찰은 음주운전이나 과속 여부, 차량 결함과 내리막 구간의 구조적 문제 등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하동원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