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전체

스쿨존서 7살 어린이 교통사고…달아난 30대 운전자 체포

등록 2020.01.24 19:21

수정 2020.01.24 19:23

어제(23일) 밤 11시 20분쯤 광주시 북구 한 초등학교 앞 어린이보호구역에서 7살 A양이 승용차에 치였다.

이 사고로 A양은 골절상을 당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승용차 운전자 39살 B씨는 당시 사고를 내고도 현장을 벗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를 현장에서 1km 떨어진 곳에서 붙잡았지만, B씨가 음주 측정을 거부하자 채혈을 해 음주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당시 어린이보호구역에 '민식이법'에 따라 과속 단속 카메라가 설치돼 있었지만, 작동 전이었다고 전했다. 경찰은 도로교통공단에 의뢰해 B씨의 차가 규정 속도를 위반했는지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 박건우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