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전체

한상혁 방통위원장, 네이버·카카오 찾아 "신종 코로나 가짜뉴스 대응" 당부

등록 2020.01.30 15:33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은 30일 국내 포털사업자 네이버와 카카오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가짜 뉴스'에 적극 대응해달라고 당부했다.

한 위원장은 이날 국내 포털사들과 만나 "사회 혼란과 과도한 국민 불안을 야기하는 가짜뉴스를 극복하는 원천은 팩트(사실)에 기반한 정확한 정보의 제공"이라며 "앞으로도 신뢰할 수 있는 정보가 유통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달라"고 강조했다.

또 국내 포털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 초기부터 질병 관련 정보를 메인 화면에 게시하는 등 국민 편익을 위한 기능을 확대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

포털사들은 이 자리에서 사태가 안정될 때까지 정부의 투명하고 통일된 대처와 소통을 요구했다. / 황정민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
씨브라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