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전체

'1분 만에 귀금속 1억원 훔쳐'…금은방 턴 10대들 붙잡혀

등록 2020.02.03 18:36

'1분 만에 귀금속 1억원 훔쳐'…금은방 턴 10대들 붙잡혀

 

인천 계양경찰서는 금은방 출입문을 부수고 침입해 귀금속 1억 원 어치를 훔쳐 달아난 혐의로 18살 A군 등 10대 5명을 붙잡았다.

경찰에 따르면 A군 등은 지난 1일 오전 3시20분쯤, 인천 계양구의 한 금은방 출입문과 진열장 유리를 부순 뒤 목걸이와 팔찌 등 1억 원 상당의 귀금속 100여 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불과 1분 만에 범행을 마친 뒤 택시를 타고 달아났다. 추적에 나선 경찰은 A군 등을 범행 13시간 만에 붙잡았다.

경찰은 도난 당한 귀금속 일부를 회수했고, A군 등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 등은 동네 선후배 사이로 돈을 마련할 목적으로 범행을 공모한 것으로 조사됐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