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전체

정부 "국내 개발 항체 치료제 효능 확인…내년 상반기 확보 목표"

등록 2020.06.02 16:00

정부 '국내 개발 항체 치료제 효능 확인…내년 상반기 확보 목표'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부본부장(국립보건연구원장) / 연합뉴스

국내에서 개발 중인 코로나19 항체 치료제가 동물 시험에서 치료 효능이 확인됐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2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민간과의) 공동연구를 통해서 발굴된 항체후보물질의 경우 족제비 동물모델을 통해서 치료효능이 확인되었고, 향후 실험용 마우스 또 영장류 등을 통한 효능평가를 시행하고 이어서 임상실험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국립보건연구원과 셀트리온은 공동연구를 통해 항체 후보물질을 발굴했고, 이 물질을 족제비 15마리에 투여한 결과 코로나19 치료 효능을 확인했다.

7월 중에는 유럽 쪽 국가들과 협의해 임상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중증 환자 수가 많지 않아 임상시험을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방역당국은 "일정들이 쭉 진행되면 내년 상반기에는 항체 치료제를 어느 정도 확보하는 것이 현재 목표"라고 밝혔다. / 최원영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