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전체

출고센터 있던 車 유리 깨지고 총알도 발견…경찰 조사 착수

등록 2020.06.05 10:26

수정 2020.06.05 10:28

어제(4일) 오전 10시쯤 경북 칠곡군 왜관읍의 한 자동차 출고센터에서 출고 대기중인 자동차의 유리가 깨기조 차 안에서는 탄두 1개가 발견됐다.

칠곡경찰서는 출고센터 직원이 차 앞 유리창이 깨져 있고, 탄두가 발견됐다는 신고에 따라 수사를 하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직원들은 총소리를 듣지는 못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1cm 크기 탄두를 국과수에 보내 감식을 의뢰했다.

경찰은 인근 주한 미군기지에서 사격훈련이 있었다는 점을 토대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이심철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
씨브라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