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전체

20대 딸이 잠든 어머니에게 흉기 휘두르고 자진 신고

등록 2020.06.11 13:20

전북 완주경찰서는 잠든 어머니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20대 딸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22살 여성 A씨는 어제(10일) 오전 7시쯤 전북 완주군 자신의 집에서 잠든 어머니에게 2차례 흉기를 휘둘렀다.

A씨는 범행 후 스스로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하고 어머니는 병원으로 옮겼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 / 박건우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