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전체

'미스터트롯' 측, 송파구청 상대 행정소송…"관련업계 줄도산 예상"

등록 2020.07.27 16:03

'미스터트롯' 측, 송파구청 상대 행정소송…'관련업계 줄도산 예상'

/ 쇼플레이 제공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 콘서트' 제작사가 송파구청에 행정소송을 제기했다.

제작사 쇼플레이측은 지난 23일 서울행정법원에 송파구청을 상대로 집합금지명령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과 행정소송을 제기했다.

쇼플레이 측은 "공연 3일 전 집합금지명령을 내린 것이 부당하다"며 "한류의 중심이었던 K-팝 가수들의 콘서트는 지금 예술계 및 체육계를 비롯한 모든 분야에서 최소한의 지침도 받지 못하고 있어서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다.

또 "5000석이 넘는 '미스터트롯' 콘서트와 마찬가지로 400석밖에 안 되는 태사자 콘서트도 공연 하루 전에 취소됐다.

가요 콘서트에 대해서는 어떠한 원칙과 잣대 없이 중단만 요구해 가수 및 스태프들의 줄도산이 예상된다"고 호소했다.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지난 22일 송파구청이 전날 발표한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명령으로 예정된 리허설을 사흘 전에 취소해 지난 24일, 25일, 26일의 5회 공연은 잠정 연기됐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