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전체

먹방 스타 유튜버 쯔양 은퇴…"사기·탈세 허위 댓글에 지쳤다"

등록 2020.08.06 11:00

수정 2020.08.06 11:15

먹방 스타 유튜버 쯔양 은퇴…'사기·탈세 허위 댓글에 지쳤다'

/ 연합뉴스

'뒷광고' 논란이 유튜브계를 뒤흔드는 가운데 267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스타 먹방 유튜버 '쯔양'이 방송을 그만두겠다고 밝혔다.

광고비를 받았음에도 마치 광고비를 받지 않은 것처럼 영상을 구성하고 표기도 하지 않았다는 논란이 일자 은퇴를 선언한 것이다.

쯔양은 6일 오전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방송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됐던 시기에 몇 개의 영상에 광고 표기를 하지 않았다"며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방송을 그만둔다고 밝히면서 "내가 저지른 잘못에 대한 질타가 아닌 '몰래 뒷광고를 해왔다' '탈세를 해왔다' '사기꾼' 등 허위 사실을 퍼트리는 댓글 문화에 지쳐 앞으로 더는 방송 활동을 하고 싶지 않다"고 밝혔다.

쯔양은 최근 촬영한 10개 영상을 올린 후에는 활동을 하지 않겠다고 예고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