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전체

김강용 '극사실적 벽돌'展…50년 화업 회고전

등록 2020.08.11 10:49

수정 2020.08.11 14:54

김강용 '극사실적 벽돌'展…50년 화업 회고전

 

김강용 화백의 예술세계를 재조명하는 '김강용: 극사실적 벽돌'전이 8월 13일부터 9월 20일까지 성곡미술관에서 개최된다.

 

김강용 '극사실적 벽돌'展…50년 화업 회고전
김강용 화백


김강용 화백은 1970년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줄기차게 벽돌을 그려왔고, 이번 전시는 1970년대 중반에 제작된 초기작부터 최신작까지 근 50년의 화업을 아우르는 대규모 회고전이다.

김강용은 1978년 일상의 사물과 현실에 관심을 둔 ‘사실과 현실’ 전의 주역으로 활동하며, 당시 현대미술의 다양한 실험적 모색으로서 극사실적 미술을 시도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