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전체

중부지방 내일 새벽부터 최대 500㎜ 폭우…전라·경남내륙 소나기

등록 2020.08.04 17:36

수정 2020.08.04 17:37

내일(5일)도 중부지방에 집중호우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의하면 새벽부터 서울·경기, 강원 영서, 충청 북부 등 중부지방에는 최대 500mm의 폭우가 내리면서 비 피해가 예상된다.

내일까지 중부지방과 북한지역을 오르내리는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예상되는 가운데, 중국 남동해안을 향해 이동하고 있는 제4호 태풍 '하구핏(HAGUPIT)'에 동반된 매우 많은 양의 수증기가 우리나라로 추가 유입될 것으로 전망된다.

전라도와 경남 내륙에는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태풍 '하구핏'이 중국내륙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되는 시기에 방출되는 수증기 양이 더욱 많아질 경우, 내일 이후에 비의 강도가 더 강해지고 강수량이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 송민선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