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내일부터 '문 열고 냉방영업' 점검…과태료 최고 300만원

등록 2017.07.16 19:31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올 여름 최대 전력수요가 역대 최고수준으로 전망되면서 정부가 전국 주요상권에서 '문 열고 냉방영업' 집중 점검에 나섭니다.

산업통산자원부는 내일부터 닷새 동안 서울 명동, 홍대 등 전국 18개 상권에서 현황을 점검하고 절전실천요령 등을 안내할 예정입니다.

행정 지도 뒤 위반시에는 최대 300만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이버뉴스스탠드에서 TV조선을 만나보세요

최신뉴스

연관뉴스

많이 본 뉴스

C브라더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