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美 38노스 "北, SLBM 발사 징후 포착"

 

[앵커]
미국 존스홉킨스 대학의 북한 전문 사이트 38노스가, 북한이 조만간 잠수함탄도미사일을 발사할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첫 소식, 윤해웅 기자입니다.

 

[리포트]
북한 함경남도 신포에서 SLBM, 잠수함탄도미사일 발사 징후를 포착했다고, 미국의 북한 전문 사이트 38노스가 밝혔습니다.

38노스에 따르면, 북한 신포조선소 부근을 지난 7일 촬영한 사진을 분석한 결과, 조선소에 정박한 신포급 잠수함의 전후방 갑판이 위장막이나 방수포로 덮여 있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잠수함의 위장막은 발사관 주변의 움직임 등, 활동을 은폐할 목적으로 설치되는데, 지난해 7월 9일 잠수함탄도미사일 발사 실험 때도 비슷한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38노스는 북한이 북극성 1호로 알려진 KN-11의 해상 발사를 감행할 것으로 보인다며, 지난 7월 30일, 대륙간탄도미사일 발사 이틀 만에 실시했던 수중 발사 실험이, SLBM 발사를 앞둔 예행연습 격이었다고 분석했습니다.

TV조선 윤해웅입니다.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방영 뉴스 프로그램

종영 뉴스 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