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배우 서유정, 결혼 전 엄마와 떠난 특별한 여행

등록 2017.10.09 08: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배우 서유정, 결혼 전 엄마와 떠난 특별한 여행!

배우 서유정이 3살 연상의 훈남 남편과의 첫만남부터 결혼까지 풀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9월 29일, 3살 연상의 일반인 회사원과 결혼한 배우 서유정이, 결혼식을 앞두고 친정엄마와 떠난 모녀 여행이 공개됐다. 개성 넘치고 이국적인 외모로 사랑 받고 있는 배우 서유정은 18세 어린 나이에 데뷔해, 지금까지 꾸준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더 늦기 전에-친정엄마'에 출연한 서유정은 "막내 딸이라 항상 엄마와 일거수일투족을 같이했었다. 결혼 전 엄마에게 특별한 시간을 선물하고 싶어서 출연을 결심했다"며 출연이유를 밝혔다.

서유정의 친정엄마 박순임 여사는 "딸을 시집 보내기 전, 충북 단양에 꼭 가보고 싶다"고 말하며, 여행 중 하고 싶은 버킷리스트를 조심스럽게 적어내려 갔다. '단양'에 도착한 서유정 모녀는 가장 먼저 ‘도담 삼봉 유람선’에 올라 즐거운 여행을 시작했다.

뱃머리에 올라선 박순임 여사는 "우리 유정이 결혼합니다. 축복해주세요"를 외치며 갑자기 눈시울을 붉혀 딸을 시집 보내는 기쁨과 서운함이 섞인 복잡한 심경을 그대로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여행 도중 서유정은 엄마에게 ‘남편과의 첫 만남부터 프러포즈 순간’까지 결혼 풀 스토리를 들려주며 들뜬 마음을 표현했다. 하지만 동시에 걱정스러운 마음도 솔직하게 드러냈고, 이를 들은 친정엄마는 인생 선배로서의 현실적인 조언을 해주며 모녀만의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오늘(9일) 월요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TV조선'더 늦기 전에-친정엄마'는 여행을 통해 엄마의 버킷리스트를 함께 이뤄나가며 모녀 사이의 유대감을 쌓는 여행 프로그램이다.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최신뉴스

연관뉴스

많이 본 뉴스

C브라더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