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야구천재' 오타니, 싹쓸이 3타점 3루타에 고의4구까지

등록 2018.04.13 15: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일본 출신의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24·LA 에인절스)가 13일(한국시간) 캔자스시티와의 원정 경기에 팀의 8번 지명타자로 출전해 3타점 3루타를 터뜨렸다.

오타니는 팀이 3-0으로 앞선 7회초 2사 만루 상황에서 상대 우완 브랜던 마우러의 시속 156km짜리 포심패스트볼을 잡아당겨 우중간을 완벽하게 가르는 3루타로 주자 셋 모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오타니의 메이저리그 첫 3루타다.

팀이 1-0으로 앞선 6회초 2사 2루에서는 고의4구를 얻어냈다.

4타수 1안타 1볼넷(고의4구) 3타점으로 경기를 마친 오타니는 시즌 타율 0.346(26타수 9안타)로 경기를 마쳤다.

LA 에인절스는 7-1로 승리했다.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V조선이 직접 편집하는 뉴스를 네이버에서도 확인하세요.

최신뉴스

연관뉴스

많이 본 뉴스

C브라더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