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푸틴 "뮬러 특검 객관적 수사"…폼페이오 "대선 개입 용납 안 해"

등록 2019.05.15 15: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왼쪽)과 푸틴 러시아 대통령 / AP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4일(현지시간) 미국 뮬러 특검의 '러시아 스캔들' 수사 결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러시아 소치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을 면담한 자리에서 "(뮬러 특검은) 전체적으로 매우 객관적인 조사를 해왔다"고 평했다. 또 "러시아와 현 정부(트럼프 행정부) 간 어떤 공모의 흔적도 없었음을 확인시켜줬다"며 "정부 관료들의 공모는 없었고 있을 수도 없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폼페이오 장관은 "미국 선거에 대한 개입은 수용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러시아가 내년 대선에 관여한다면 우리 관계를 지금보다 훨씬 더 악화시킬 것"이라며 "우리는 그것을 용납할 수 없다"고 밝혔다.

뮬러 특검은 지난 3월까지 22개월간 2016년 미국 대선 당시 트럼프 캠프와 러시아 간의 공모 의혹을 수사했다. 양측의 공모 혐의는 찾지 못했지만 러시아 측의 대선 개입이 있었다는 내용을 확인하고 관련자들을 재판에 넘겼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TV조선이 직접 편집하는 뉴스를 네이버에서도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