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장군석 등 일제 강점기때 반출된 석조유물 8점 환수

등록 2019.07.03 08:28 / 수정 2019.07.03 08: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일제 강점기 때 반출됐던 우리 석조 유물 8점이 돌아왔습니다. 우리옛돌박물관은 어제 기념식을 열고 일본인 오자와 데루유키 부부가 무상으로 기증한 석조물을 공개했습니다.

능묘를 지키는 장군석과, 장명등, 비석 받침, 수병 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환수한 유물은 서울 성북구 우리옛돌박물관에 전시됩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TV조선이 직접 편집하는 뉴스를 네이버에서도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