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날씨] 태풍 '레끼마' 영향…내일 새벽까지 비

등록 2019.08.12 08:31 / 수정 2019.08.12 10:48

황미나 기상캐스터 이기자의 기사 더보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오늘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태풍 '레끼마'의 간접 영향으로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고있는데요.

태풍이 점차 약화되고 있어 전반적으로 비구름대는 강하게 발달하지 않겠습니다만, 지형적인 영향으로 국지적으로 시간당 10㎜ 내외로 약간 강하게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예상 강수량 보시면 수도권과 강원영서북부, 충남서부와 호남, 제주도에 10~40㎜, 경기북부와 제주산지에 많은곳은 60㎜ 이상 그밖의 지역은 5~20㎜ 전망됩니다.

남부지방과 제주의 비는 오늘 오후부터 점차 그칠 것으로 보 이고요, 서울을 포함한 중부지방은 내일 새벽까지 비가 이어지겠습니다.

여전히 내륙 곳곳으로 폭염특보 발효중이면서 오늘 서울 낮기온 32도 광주 31도 대구 3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TV조선이 직접 편집하는 뉴스를 네이버에서도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