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날씨] 태풍 차츰 물러나지만 비 계속…남부 150㎜↑

등록 2019.09.07 19:47 / 수정 2019.09.07 20:01

홍지화 기상캐스터 이기자의 기사 더보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13호 태풍 '링링'은 오늘 낮에 황해도에 상륙한 뒤 북한을 관통하고 있습니다.

내일 오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소멸할 것으로 보이고요, 우리나라는 태풍의 영향권에서 차츰 벗어나겠습니다.

이번 태풍은 나무가 쓰러지고, 통유리창이 깨질 정도로 바람이 정말 강력했는데요, 우리나라를 거쳐 간 태풍 중에서 역대 5위에 해당할 정도였습니다.

아직 긴장을 늦출 때는 아니고요, 오늘 밤까지는 강풍을 주의하셔야겠고, 중부지역의 비는 내일 새벽까지 이어지겠습니다.

태풍은 물러나지만 내일은 저기압에 의한 또 다른 비구름이 몰려옵니다.

내일은 주로 충청 이남 지역에 내리겠고, 이후 월요일과 화요일에는 전국으로 확대되겠습니다.

많은 비가 장기간 이어지고 있어서 안전사고에 유의하셔야겠고요, 앞으로 내릴 비는 남부 지역에 집중되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TV조선이 직접 편집하는 뉴스를 네이버에서도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