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청룡기 고교야구 잠시 중단…7일부터 8강 잔여 3경기 재개

등록 2020.08.04 11: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청룡기 고교야구 8강전 잔여 3경기가 7일 재개된다.

제75회 청룡기 고교야구선수권대회 겸 주말리그왕중왕전이 잠시 중단된다.

장마와 태풍 영향에 따른 집중호우 예보 때문이다.

앞서 이번 청룡기 대회는 잦은 우천순연과 서스펜디드경기로 일정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7일 세광고와 신일고(오전 11시)의 경기를 시작으로 유신고-백송고(오후 2시30분), 안산공고-광주동성고(오후 5시30분)가 연이어 치러진다.

현재 8강에는 장충고가 선착해있다. 준결승전은 8일 오전 11시부터, 결승전은 10일 오후 6시30분 열린다. 모두 목동야구장에서 진행된다. / 박상준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