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추석 맞아 음식 조리하다…울산 비닐하우스 화재로 1명 전신 화상

등록 2020.10.01 10:36 / 수정 2020.10.01 11: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이메일보내기
  • URL복사

/ 울산소방본부 제공



오늘(1일) 오전 4시38분쯤 울산시 북구 천곡동의 비닐하우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화재 발생 20여 분만인 오전 5시1분쯤 완전히 진화됐다.

이 불로 초기 진화에 나선 35살 A씨가 전신 1도 화상을 입고 비닐하우스 2개동과 안에 있던 집기가 불에 탔지만 A씨는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관계자에 따르면 “A씨가 비닐하우스 안에서 추석을 맞아 음식을 만들던 중 화재가 난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화재 경위와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 이민재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TV조선이 직접 편집하는 뉴스를 네이버에서도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