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전체

'인생다큐-마이웨이' 한국 드라마의 살아있는 역사, 이순재의 인생 이야기

등록 2018.03.01 10:07

수정 2018.03.01 10:08

'인생다큐-마이웨이' 한국 드라마의 살아있는 역사, 이순재의 인생 이야기

"매 작품이 유작이라는 생각으로 임한다"는 배우 이순재의 인생이야기. 1일 밤 10시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 공개된다.

오늘(1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는 한국 드라마계의 살아있는 역사, 연기인생 62년의 배우 이순재가 출연한다. 서울대 철학과 출신의 연기자로 20살부터 연기 인생을 펼친 배우 이순재는 최고의 대체 불가능한 배우다. 62년 동안 변치 않는 열정으로 연기한 이순재에게 비법을 묻자, "이 길은 제가 미쳐서 좋아서 선택한 것이기 때문에 힘들어도 기뻐할 수 있다. 대사를 외울 수 있을 때까지는 연기하고 싶다"고 겸손하게 말하며 웃는다.

최근 종영한 드라마 '돈꽃'에서 카리스마 악역을 연기하며 '악역의 클래스'를 보여준 배우 이순재. 드라마는 끝났지만 그의 하루는 아직도 바쁘다. 연극 공연과 명사 특강, 그리고 연극영화과 교수로서 제자들의 연기를 봐주는 등 그의 24시간은 바쁘게 흘러간다. 그러나 바쁜 일상 속에서도 연기에 대한 열정과 철학만은 확고해 수많은 후배들의 존경을 받고 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데뷔 60주년을 맞은 그가 수많은 선/후배들과 함께한 기념식 현장도 공개된다.

 

'인생다큐-마이웨이' 한국 드라마의 살아있는 역사, 이순재의 인생 이야기
 

배우 이순재는 오는 4월 5일, 또 한편의 영화 '덕구'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덕구'는 어린 손주와 할아버지의 아름다운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그는 '덕구의 할아버지'역으로 출연해 혼신의 연기를 펼쳤다. 그는 "매 작품이 유작이라는 생각으로 임한다"라고 자신의 연기 철학을 내보이며 신작영화 '덕구'를 향한 각별한 애정을 보여준다.

한국 드라마계의 살아있는 역사, 배우 이순재의 인생 이야기는 오늘(1일) 밤 10시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