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전체

文 대통령, 의인 6명과 남산 올라 해맞이

등록 2019.01.01 16:56

수정 2019.01.01 17:09

文 대통령, 의인 6명과 남산 올라 해맞이

의인 6명과 새해 해맞이 산행에 나선 문재인 대통령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일 오전 박재홍·유동운·박종훈·안상균 씨와 민세은·황현희 양 등 '2018년을 빛낸 의인' 6명과 함께 남산으로 신년맞이 해돋이 산행을 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박재홍 씨는 지난해 5월 19일 서울 봉천동 원룸 화재 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대학생 1명을 구조하고 화재를 초기에 진압했다.

유동운 씨는 지난해 11월 8일 전북 고창군에서 논으로 추락한 승용차에서 불이 난 것을 보고 운전자를 구조했다.

박종훈 씨는 지난해 8월 21일 경북 봉화군 소천면 사무소 총기 사건 현장에서 범인을 제압해 추가적인 인명 피해를 막았다. 박 씨는 LG복지재단으로부터 받은 상금 3000만원을 현장에서 유가족에게 전달했다.

제주 해경인 안상균 씨는 지난해 8월 제주 우도에서 발생한 1600톤급 유조선 충돌 사고 당시 선체 파손 부분에서 쏟아지는 기름을 막기 위해 수중 봉쇄 작업을 벌여 2차 피해를 막은 공로를 인정받아 해경이 선정하는 '2018 해경 최고 영웅'에 선정됐다.

중학생과 고등학생인 민세은·황현희 양은 지난해 10월 광주 남구의 한 초등학교 앞에 피를 흘리며 쓰러진 사람을 발견하고 소방서에 구조요청을 한 후 구급차가 도착할 때까지 현장에서 환자를 보호해 병원까지 동행했다. 두 사람은 LG복지재단으로부터 의인상도 받았다.

문 대통령과 의인들은 오전 7시쯤 남산 국립극장을 출발했다. 문 대통령은 산행 도중 벤치에서 의인들과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이후 팔각정에서 해맞이를 한 뒤, 오전 8시 15분 산행이 끝났다.

이날 산행에는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수현 정책실장, 주요 수석 등 청와대 참모들도 동행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