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전체

지적장애 여성 살해 후 암매장한 동거남 일당 검거

등록 2019.09.18 11:00

지적장애 20대 여성을 폭행해 숨지게 한 뒤 시신을 유기한 20대 동거남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오늘(18일) 살인과 시신유기 등의 혐의로 28살 A씨 등 4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들의 범행을 도운 공범 1명도 같은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 2명은 지난달 18일 전북 익산시의 한 원룸에서 지적장애를 앓는 20살 여성 B씨를 폭행해 숨지게 했다. 이들은 지인 등과 공모해 B씨의 시신을 경남 거창군의 한 야산으로 옮겨 암매장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 등은 숨진 B씨와 지난 6월부터 원룸에서 동거하며 그동안 수시로 폭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지난 9월 15일 전북 군산에서 발생한 30대 여성 납치감금 사건을 수사하다, A씨 등이 또다른 살해 유기 사건을 저지른 사실을 파악하고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 등의 추가 범행 여부를 조사 중이다. / 박건우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