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일반전체

11월 1~20일 수출 9.6% 줄어…12개월 연속 감소 전망

등록 2019.11.21 12:47

수정 2019.11.21 12:56

11월 1~20일 수출 9.6% 줄어…12개월 연속 감소 전망

/ 조선일보 DB

11월 들어 20일까지 수출액이 1년 전보다 10% 가까이 줄었다.

한국 수출이 12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할 가능성이 커졌다.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1~20일 수출액은 282억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6%(29억 9000만 달러) 감소했다. 품목별로 보면 반도체(-23.6%), 선박(-65.3%) 등의 감소 폭이 두드러졌다.

반면 승용차(7.1%), 가전제품(8.7%) 등의 수출은 늘었다. 국가별로는 중국(-8.1%), 베트남(-4.7%), 유럽연합(-25.3%), 일본(-3.1%) 등의 수출 감소 폭이 컸다.

같은 기간 수입은 276억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2% 감소했다. 원유 (-21%), 석유제품 (-29.4%)을 중심으로 감소 폭이 컸고, 국가별로는 유럽연합(-21.9%), 일본(-17.6%), 중동(-17.0%) 등으로부터 수입이 줄었다. / 최원희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