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ㆍ정당전체

'안철수신당' 창당추진단장에 이태규 의원·김경환 변호사

등록 2020.02.03 18:01

안철수 전 의원이 창당하는 '안철수신당'(가칭)의 창당추진기획단장에 이태규 의원과 김경환 법무법인 민후 대표가 임명됐다.

안 전 의원 측은 3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 의원은 대표적인 기획·전략통이고, 김 변호사는 블록체인 전문가로 '공유정당', '블록체인정당'을 디자인하는 역할을 맡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또 서울(김삼화 의원)·경기(이동섭 의원)·인천(최원식 전 의원)·대전(신용현 의원)·충북(김수민 의원)·세종(김중로 의원)·광주(권은희 의원) 등 7개 시·도당 창당 책임자도 정해졌다.

'안철수 신당'은 이달 중순 발기인 대회를 여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아울러 기존 정당과의 차별성을 부각하는 6개 분야를 선정, 분야별 비전을 담은 콘텐츠를 발표하기로 했다.

6명의 의원이 각 분야 비전 콘텐츠를 맡아 준비한 뒤 안 전 의원과 함께 발표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비전 콘텐츠 '21대 국회 개혁과제 발굴'(김삼화), '사법정의 추진기획'(권은희)', '공정사회 추진기획'(이동섭), '일하는 정치'(이태규), '미래산업 전략 추진기획(신용현), '신당 기업이미지(CI) 등 홍보캠페인 추진기획'(김수민) 등이다.

안 전 의원은 전날 신당의 정치노선을 '실용적 중도'로 내세우고, 기성 정당과의 차별화를 위해 '작은정당·공유정당·혁신정당'을 3대 지향점으로 발표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