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전체

"개XX들" 욕설 논란 정봉주…"실수 죄송"

등록 2020.04.13 17:14

수정 2020.04.13 17:24

'개XX들' 욕설 논란 정봉주…'실수 죄송'

/ 조선일보 DB

유튜브 방송 도중 욕설을 해 논란에 휩싸인 정봉주 열린민주당 최고위원이 하루만에 사과했다.

정 최고위원은 1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BJ TV'에 '긴급죄송방송'이라는 제목의 약 14분짜리 영상을 통해 "제 개인적 실수였다"며 "열린민주당과는 관계 없는 개인적인 문제고 제 인격의 미숙함으로 봐 달라"고 밝혔다.

정 최고위원은 "전날 제가 한 부적절한 표현이 편집돼 돌면서 우리 후보들에게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 같은 걱정이 된다"며 "부적절한 표현을 한 것은 제 불찰이고 부덕, 성숙하지 못한 자세다. 일단 무조건 죄송하다"고 말했다.

다만 정 최고위원은 "제가 안 좋은 말을 한 것은 민주당 지도부에게 한 것이 아니다"라며 "너무 많은 사람들이 (라이브방송에)들어와서 댓글로 욕을 해대서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비판적인 댓글을 단 시청자들에게 "저를 계속 공격하고 해도 싸움에도 멋잇고 도가 있어야지 금도를 넘어섰다"며 "익명 댓글 쓰시는 분들, 욕 하고 싶으면 제 전화번호 검색하면 다 나오는데 그 번호로 당당히 욕하라"고 말했다.

정 최고위원은 어제 유튜브에서 민주당 지도부를 겨냥, "당신들이 이번 선거기간 중 저에 대해 모략하고, 음해하고, 저를 시정잡배 개쓰레기로 취급하고 공식적으로 당신들 입으로 뱉어냈다"고 비난했다.

또 네티즌들을 향해 “여기서 네거티브할 시간에 집에 가서 자라, 이 개XX들아”라고 욕설을 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
씨브라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