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체

日 후생성 전문가팀 "코로나19 방치하면 42만명 사망"

등록 2020.04.15 16:59

수정 2020.04.15 18:07

日 후생성 전문가팀 '코로나19 방치하면 42만명 사망'

마스크를 착용한 일본 시민들 / 외신 (연합뉴스)

일본에서 코로나19 방지 대책을 전혀 시행하지 않을 경우, 42만 명이 사망할 수 있다는 후생노동성 전문가팀의 분석이 나왔다고 교도통신이 15일 보도했다.

후생노동성 '클러스터 대책반'은 아무런 감염 확산 방지책을 시행하지 않을 경우, 인공호흡기가 필요한 위독 상태가 될 수 있는 사람 수가 15~64세에서 약 20만 명, 65세 이상에서 약 65만 명으로 예상했다.

이어 중국에서 중증화한 환자의 약 49%가 숨진 점을 근거로 일본에서도 42만 명 정도가 사망할 것으로 추산했다.

다만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가 외출 자제 요청 등의 대책을 이미 시행해 실제로는 42만 명 수준의 사망자가 나온다고 볼 수 없으며 국민적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한 자료라고 설명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