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전체

구미 엘림교회 교인 가족 추가확진…대학·고교생 형제 관련 확진자 9명

등록 2020.05.26 10:54

수정 2020.05.26 10:55

구미 엘림교회 교인 가족 추가확진…대학·고교생 형제 관련 확진자 9명

닫힌 엘림교회 문 / 최순화 기자

경북 구미지역의 대학생·고등학생 형제 관련 확진자가 9명으로 늘어났다.

경상북도는 오늘(26일) 구미 대학생·고등학생 형제가 다녔던 엘림교회 신도의 가족인 20대 여성 A씨가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구미시는 하루 전 엘림교회와 재래시장 등 확진자의 접촉자 620명을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했다.

보건당국은 "진단검사 결과 대부분 음성판정이 나와 대규모 확산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밝혔다.

전날까지 엘림교회 관련 확진자는 교인과 인근 시장 상인 등 8명이었다. / 이민재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