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전체

"코로나19 이전 대비, 컵밥·손 세정제 가격 6% 이상 올라"

등록 2020.05.27 14:01

지난 달 컵밥과 손 세정제, 살균 소독제 가격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가 본격화 하기 이전인 1월과 비교해 4% 넘게 오른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이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소비가 증가한 간편 식품·위생용품 12개 품목에 대해 4월 판매가격을 조사한 결과, 1월과 비교해 컵밥은 6.6%, 손 세정제 6.3%, 즉석죽4.2%, 살균소독제4.1% 등 가격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라면이나 컵라면 의 가격은 상승이 미미하거나 오히려 떨어졌고, 즉석 덮밥 즉석우동의 가격은 낮아졌다. 소비자가 많이 사는 ‘다소비 가공식품’ 30개 품목을 지난달 가격과 비교 한 결과 16개 품복의 가격은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대표적으로 오렌지주스(5.8%), 된장(3.6%), 커피믹스(3.4%), 고추장(3.3%), 케첩(3.2%) 등 이 올랐고, 어묵과 맛살은 3개월 연속으로 가격이 상승했다. 두부, 콜라, 수프 가격은 전달보다 하락했고, 맥주와 생수의 가격은 전월과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