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전체

당·정, 강원 산불 피해 복구·지원 논의…"1853억 투입"

등록 2019.05.01 11:17

당·정, 강원 산불 피해 복구·지원 논의…'1853억 투입'

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강원도 산불피해 종합복구계획 당정청협의'에서 홍영표 원내대표(가운데)가 발언하고 있다. / 연합뉴스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강원도 고성·속초 지역 산불 피해와 관련해 "복구 지원비 1853억원을 신속하게 투입하겠다"고 1일 밝혔다.

당·정은 이날 국회에서 당·정협의를 열고 산불 피해 주민들의 주거안정과 생업 재개를 위한 종합 대책 계획을 논의했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산불 피해를 본 주민들의 눈물을 닦는 것은 신속한 피해 복구와 보상"이라며 "오늘 당정청 협의를 통해 산불 피해에 대한 종합 복구 계획을 활성화하겠다"고 약속했다.

홍 원내대표는 또 "산불로 집을 잃은 주민들에게는 조립주택을 제공하고 2,050개의 희망근로 일자리를 만들어 농어민을 긴급 지원하며 소상공인에게도 긴급경영 안정 지원을 적극적으로 하겠다"고 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런 대책은 국회에서 추경안이 조속하게 통과돼야 가능하다"며 야당을 향해 조속한 추경예산안 처리를 요구했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번 복구 계획은 피해 조사를 토대로 청와대와 기획재정부, 산림청 등이 긴밀하게 협의한 내용"이라면서 "주거와 생활안정, 생업 재개를 위해 꼭 필요한 내용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최문순 강원지사는 "피해 대책을 빠르게 수습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