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전체

사상 첫 4개월 연속 인구 자연감소…2월 출생도 역대 최저

등록 2020.04.28 15:01

우리나라 인구가 사상 처음 4개월 연속으로 자연 감소했다.

통계청이 내놓은 '2월 인구동향'을 보면 지난 2월 출생아 수는 2만2854명으로 1년 전보다 2919명, 11.3%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월 기준으로 1981년 통계를 작성한 이후 역대 최소치로, 출생아는 2015년 12월 이후 51개월 연속으로 1년 전보다 감소했다.

반면, 2월 사망자는 2만5419명으로 1년 전보다 2492명, 10.9% 증가하면서 2월 기준으로 1983년 통계 작성 이후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2월 인구자연증가분(출생아-사망자)은 -2565명으로, 2월 기준으로 1983년 통계 작성 이후 처음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또 이같은 인구감소는 지난해 11월부터 4개월 연속 이어진 것으로, 이 역시 1983년 통계 작성 이후 사상 처음이다.

김진 통계청 인구동향과장은 "사망자 숫자는 역대 최대로 늘고, 출산은 역대 최소로 감소해 격차가 갈수록 벌어진다"면서, "올해 우리나라의 연간 인구가 처음 자연 감소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한편, 2월의 혼인 건수는 1만9104건으로 1년 전보다 905건, 5.0% 늘었고, 이혼 건수는 8232건으로 1년 전보다 28건, 0.3% 증가했다. / 송병철 기자

Copyrights ⓒ TV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하기

채널구독이벤트